모교소식

 단국(檀國) : 한겨례에 대한 사랑과 봉사,  우리것에 대한 애정과 탐구는  바로 단국의 오늘을 있게 한 원동력입니다.


춘강효행장학생 장학증서 수여식 개최

관리자




‘효행’으로 장학생 선발
재학생 10명에 장학금 각 2백만원씩 전달

춘강효행장학금 전달식이 13일 오전 11시 천안캠퍼스 인문학관 대회의실에서 진행됐다. 

이번 장학금 수여식에서는 뛰어난 효행과 봉사 실천으로 선발된 김리원(식품영양학과 1년) 양을 비롯한 

재학생 10명에게 각 200만원씩 2천만원의 장학금을 수여했다.


▶ 춘강효행장학금 수여식 단체사진

이번에 선발된 학생들은 희귀병이나 암 투병중인 부모님을 간호하면서 아르바이트로 학비를 보충하는 학생부터 

가장 역할을 하며 형제의 학비까지 지원하는 등 애틋한 사연이 줄을 이었다. 

장학생으로 선발된 홍석이(멀티미디어공학과 3년, 23세)군은 군 복무 중 부친에게 신장을 이식하는 효행으로 장학생으로 선발됐다. 

김리원(식품영양학과 1년, 19세)양은 투병 중인 어머니의 병간호와 아르바이트를 병행하면서도 요양원, 장애아동 시설, 

다문화가정 멘토링 등 봉사활동에도 열의를 보이며 귀감이 되고 있다. 

장학생으로 선발된 학생들은 어려운 환경에 아르바이트와 학업을 병행하면서 성적도 우수하고 봉사활동에도 

적극적인 성실한 학생들이라는 것이 장학팀 관계자의 설명이다.

장학금을 받은 김리원 양은 “효행 장학금을 받은 것을 계기로 학업에 더 열중할 수 있게 되었다. 부모님께 더 효도하고, 

훗날 나눔을 실천하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최학근 부총장은 “어려운 환경에서도 효행과 봉사를 실천해 장학금을 받게 된 우리 학생들이 주변의 소외된 이웃을 보듬고 선

행을 실천하는 사회의 귀감으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춘강효행장학금은 지난 2008년 우리 대학 동문인 춘강(春江) 박상엽 선생이 모교에 기탁한 10억원을 기반으로 설립된 장학금으로,

 2009년부터 장학생을 선발해왔다. 기탁자의 뜻에 따라 성적이나 특기가 아닌 ‘효행’을 기준으로 매 학기 장학생을 선발하고 있으며, 

이번 학기까지 총 98명의 재학생에게 약 2억 3천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본 내용은 단국대학교 홈페이지에서 가져온 내용입니다.>

COPYRIGHT (C) DANKOOK UNIVERSITY ALUMINI ASOOCIATION. ALL RIGHTS RESERVED.

TEL : 031-398-2516   I   FAX : 031-896-2517   
EMAIL : alumni@dankook.ac.kr

COPYRIGHT (C) DANKOOK UNIVERSITY ALUMINI ASOOCIATION. ALL RIGHTS RESERVED.

TEL : 031-898-2516   I   FAX : 031-898-2517   I   EMAIL : alumni@dankook.ac.kr